로고

‘나 혼자 산다’ 박세리, 골프 꿈나무 '세리 키즈' 위해 '세리클로스' 변신!

박현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9/08 [10:54]

‘나 혼자 산다’ 박세리, 골프 꿈나무 '세리 키즈' 위해 '세리클로스' 변신!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2/09/08 [10:54]

 

 

‘나 혼자 산다’ 박세리가 골프 꿈나무 '세리 키즈'를 위해 '세리 클로스(세리+산타클로스)'로 변신한다. ‘세리 클로스’ 박세리가 준비한 선물 중 하나인 달걀 40개가 들어간 세리표 '에그 샐러드'가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오는 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이민지 강지희)에서는 ‘세리 키즈’를 위해 ‘세리 클로스’가 된 박세리의 훈훈한 일상이 공개된다.

 

박세리는 이날 14년째 후원하고 있는 골프 꿈나무 '세리 키즈'를 위해 이른 아침부터 분주히 움직인다. '세리 하우스'를 가득 채운 의문의 박스 상자부터 달걀 40개가 들어간 빅사이즈 에그 샐러드까지 '큰 손 언니'다운 선물 클래스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중 박세리가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다”라고 자신한 세리표 에그 샐러드의 맛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에그 샐러드 외에도 각양각색 전부터 떡, 수십 개의 팩 과일과 음료수 등 박세리가 직접 정성을 들여 준비한 '세리 키즈' 다과 스케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몸보다 더 큰 빨간 자루에 의문의 박스를 담는 박세리의 모습이 산타클로스를 연상케 한다. '세리 클로스'가 준비한 박스의 정체에 호기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박세리가 휴게소에 설치된 퍼팅 게임기에 오른 모습도 포착됐다. LPGA 통산 25승 기록을 보유한 골프 레전드 박세리가 처음 보는 퍼팅 게임기에서 어떤 점수를 낼 지 기대를 모은다. 호기심이 가득한 눈빛의 박세리는 이내 “누가 조종하는 것 같은데?”라며 의심의 눈빛으로 승부욕을 불태웠다고 해 그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큰 손 언니가 골프 꿈나무를 위해 '세리 클로스'로 변신한 모습은 오는 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나 혼자 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