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시교육청] (가칭)결마루미래학교 비전홍보 및 지역주민 설명회 개최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5/31 [12:23]

[인천시교육청] (가칭)결마루미래학교 비전홍보 및 지역주민 설명회 개최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5/31 [12:23]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인천해밀학교를 전환 개교하는 (가칭)결마루미래학교 비전홍보 및 지역주민설명회를 30일 개최했다.

 

‘결마루’는 물결이나 음파에서 가장 높은 부분을 뜻하는 순우리말로, 마루에 위치한 학교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산맥이 결대로 성장해 마루를 이루며 서해바다로 뻗어나가듯, 우리 학생들이 각 분야에서 마루를 이루며 서해바다를 통해 세계로 뻗어나가라는 의미를 담았다.

 

설명회는 인천해밀학교를 미래형 대안학교 (가칭)결마루미래학교로 전환하기 위해 학교비전, 철학,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이와 관련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시간으로 마련했다. 지역주민을 비롯해 인천광역시의회 신충식 교육위원장, 조현영 교육위원회 부위원장 및 관계 공무원 등 80여 명이 참석해 결마루학교의 비전과 철학을 공유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생성형 AI가 많은 분야에 도입되는 시대에 학생들이 갖춰야 할 중요한 의사소통 역량, 자기주도 역량, 문제해결 역량, 협업 역량과 더불어 창의성이 중요해지고 있고, 이를 위해 학교상, 학생상, 교사상이 새롭게 바뀌어야 한다”며 “이 시점에 미래학교의 시범적 모델로 ‘결마루미래학교’가 개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수업이 디지털 기반 프로젝트로 진행되는 학교 ▶학생 서열화를 위한 시험이 없는 학교 ▶온 세상 또래들과 소통하며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 학교 ▶지붕 없는 교실에서 배움의 기쁨을 알아가는 학교라는 미래학교 특성을 기반으로 2025년 3월 고등학교 6학급 규모의 ‘결마루미래학교’를 개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